한국어-korea-韩文版 >> 포토뉴스 图片新闻 >> 관련 정보  
수란과 항주 애락이 합작하여 “한마리사
발표: 2015-06-29 17:28    작성자: 항주일보    출처: 장향방   

한 곡을 처음부터 끝까지 중간에 휴식이 없이 약 90분 동안 연주하는 음악회에서 항주 지휘자 수란은 모든 열정을 담아서 지휘하였다.

“영광을 되돌려오다 - 수란의 블루크너”음악회는 27일 항주대극장에서 진행되었다.

수란과 항주애락 밴드는 블루크너의 “제8교향곡”을 연주하였다. 팬들은 수란의 이번 지휘는 중량급 작품과 같았고 항주시 시민들에 대한 회답이고 항주에 기대가 충만한 감정까지 포함되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