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korea-韩文版 >> 포토뉴스 图片新闻 >> 관련 정보  
항저우의 유일한 여자 민병단이 알고 보니 이 마을에서 나왔다
발표: 2021-03-09 16:10    작성자: 기자 천페이    출처: 항주넷   

항저우 젠더(建德)매성진(梅城镇) 천학마을(千鹤村)에들어서자 ‘여성이 하늘의 반을 떠받칠 수 있다(妇女能顶半边天)’는우렁찬 구호가 눈앞에 선하다.일찍이 건국 초기에 천학마을(千鹤村)의 부녀자들은 당의 지도 아래 전통적인 낡은 풍속을 타파하고 농업 생산에 뛰어들어 남녀의 동일 노동 동일 임금을 제창하였으며, 노동력 부족 문제를 효과적으로 해결하면서 마오쩌둥 주석의 칭찬을 받았다.천학마을(千鹤村) 부녀자들은 이때부터 전국 부녀자들이 배우는 모범이 되었다.이것은 천학마을(千鹤村) 사람들이 자랑스럽게 여기는 역사도 되었다. 천학마을(千鹤村) 부녀자 정신을 이야기하자면 그분들은 국가 위기 때 용감하게 나서 당시 항저우의 유일한 여자 민병단을 조직한 것도 빼놓을 수 없다.